본문바로가기

명지병원 심장혈관센터 - 경기 서북부권 최초 전기적 생리검사와 심혈관 촬영이 동시 가능

공지사항

‘비대면 의료’ 이끌 텔레메디신, 재택의료 플랫폼 개발 나선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4-16 08:36

명지병원, ‘비대면 의료이끌 플랫폼 개발 나선다

ITX엠투엠과 텔레메디신 및 재택의료 플랫폼, 헬스로봇 개발 협약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언택트 의료 실현하는 의료분권화 구현

  명지병원 -  iTXM2M 업무 협약1.jpg


정부가 비대면 의료서비스 사업 적극 육성을 천명한 가운데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언택트(Untact, 비대면) 의료를 이끌 텔레메디신 및 재택의료, 헬스로봇의 플랫폼 개발에 나선다.

 

명지병원은 지난 14일 오후 영상 감시 장비 개발 등 보안 솔루션 전문기업인 ITX엠투엠(대표 박상열)과 텔레메디신 및 재택의료를 통한 의료분권화(decentralized medicine)를 구현할 플랫폼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금까지의 의료서비스가 병원 중심으로 집약돼있던 의료서비스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개인, 가정, 커뮤니티 중심의 의료분권화로 진행될 것이라는 예상에 근거하여 추진된 것이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텔레메디신과 재택의료, 헬스로봇 등을 통한 의료분권화를 구현할 플랫폼의 공동연구 및 기술개발에 착수하게 된다.

 

인공지능(A.I) 보안솔루션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기술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ITX엠투엠은 의료와 환자를 시간과 공간을 초월하여 연결하는 3, 4차원적 의료서비스를 실현시키는 텔레메디신과 헬스로봇 개발에 박차를 가하게 된다.

 

또한 명지병원은 의료분권화를 위한 컨텐츠와 시스템을 구성하는 헬스케어 뉴테크놀로지의 적용 아이템을 연구, 개발하는데 주력하게 된다.

 

특히 헬스케어에 로봇 기술을 접목, 공급자와 수요자를 연결하는 중간 매개 역할을 담당할 헬스로봇 개발에도 협력하게 되는데, ITX엠투엠이 보유하고 있는 비디오 핵심기술을 텔레메디신과 재택의료에 적극 응용, 조기에 큰 성과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명지병원 -  iTXM2M 업무 협약2.jpg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은 코로나19가 의료산업 분야 4차 산업혁명에 획기적인 전기를 이루는 촉매체 역할을 하게 됐다명지병원과 ITX엠투엠의 공동 노력으로 헬스케어 서비스가 세상 어디에나 존재할 수 있도록 실현하는 미래의료의 새로운 컨셉을 제시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ITX엠투엠의 박상열 대표는 “CCTV 등 영상 보안 장비 및 솔루션 외길로 쌓아온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명지병원이 제시하는 미래지향적인 헬스케어와 재택의료, 헬스로봇의 새로운 영역을 구현해내는 역할을 감당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에 앞서 지난 14일 문재인 대통령은 영상 국무회의에서 "급부상하고 있는 비대면 의료서비스와 재택근무, 원격교육 등 디지털 기반 비대면 사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면서 우리의 비대면 산업 발전 가능성에 세계를 선도해 나갈 역량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전제하고 "정부는 비대면 산업을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기술과 결합한 기회의 산업으로 적극 키워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맨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