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명지병원 심장혈관센터 - 경기 서북부권 최초 전기적 생리검사와 심혈관 촬영이 동시 가능

공지사항

세계 정형외과 의사 대상으로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소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4-03 13:39

세계 정형외과 의사 대상으로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소개

김진구 명지병원장, ‘COVID-19’ 주제의 국제 웨비나 초청 연자로 나서

  정형외과 웨비나에서 발표중인 김진구 병원장.jpg


우리나라의 코로나19 환자치료와 대응에 대한 전 세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명지병원 김진구 병원장이 전 세계 정형외과 의료진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코로나19 대응 노하우를 전수했다.

 

김진구 병원장은 지난 31일 밤 1030(한국시간) 전 세계 정형외과 의사 700여 명이 참가하는 ‘Sharing Experiences from the Front line of COVID-19’ 주제의 국제 웨비나(Webinar)의 연자로 나서, 한국의 코로나19 상황과 명지병원의 대응, 그리고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의 정형외과적 practice, education 전략 등을 소개했다.

 

웨비나는 웹(Web)과 세미나(Seminar)의 합성어로 강연자와 참여자를 인터넷으로 연결하여 양방향으로 소통하는 방식의 세미나이다.

 

정형외과 Sprots medicine의 굴지의 글로벌 업체가 주관하는 이번 웨비나에는 김진구 병원장을 포함 모두 5명의 연자가 초청 받았는데, 해외연자 4명은 모두 국제적 교과서 저자급의 중량감 있는 연자들이다.

 

세계 의료진들의 관심 속에 발표에 나선 김진구 병원장은 ‘Korean Strategy fighting against COVID-19’라는 제목으로 한국의 코로나19 확진환자의 치료 경험과 임상적 결과, 연구 중인 프로젝트, 코로나19 시기별 대응 전략 등을 소개했다.

 

이어 한국에서도 가장 모범적인 사례로 꼽히고 있는 명지병원의 코로나19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그 결과 등도 소개했다. 특히 명지병원 코로나19 대응의 총 본산으로 한 건물 전체를 지정, 운영하는 거북선구조를 소개하며, 이 선제적 시스템이 COVID-19의 원내 감염을 막을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현재 구축하고 있는 국제수술센터와 국제관절경교육센터에 대해서도 설명했으며, 특히 감염병 시대에도 이어갈 수 있는 웹 기반의 국제수술센터와 교육 프로그램 등도 자세히 소개했다.

 

한편, 이에 앞서 명지병원의 이왕준 이사장은 지난 25일과 26UN의 요청으로 전 세계 재난 담당 공무원 및 전문가 등 1611,359명을 대상으로 한국의 노하우를 전수하는 실시간 웹 세미나를 2차례에 걸쳐 진행했다. 또 지난 27일에는 미국 메이요클리닉을 비롯, 전세계 Mayo Clinic Care Network(MCCN) 회원 병원들과 한국의 코로나19 환자 치료 및 대응 노하우를 공유하는 그랜드라운드 웨비나(Webinar)를 개최한 바 있다.

 

맨위로 가기